현대제철 양궁단, 과녁도 봉사도 ‘만점’
현대제철 양궁단, 과녁도 봉사도 ‘만점’
  • 정선영 기자
  • 승인 2018.11.16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제철 양궁단이 사업장 인근의 소외계층을 찾아 ‘사랑의 연탄’을 배달하며 뜻 깊은 하루를 보냈다.

16일 장영술 감독을 비롯해 한승훈 코치, 오진혁 선수, 구본찬 선수 등 현대제철 양궁단 12명은 인천 송림동 소외계층 14세대에 연탄 4,000장을 배달하는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현대제철 양궁단의 연탄 배달 봉사는 인천 동구청과 함께 지난 2009년부터 시작, 10년째 빠짐없이 이어지고 있다.

현대제철 양궁단 장영술 감독은 “선수들의 경기력만큼 인성도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함께 하는 봉사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