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해외매출 新기록, 미국시장에서 인기 있는 辛라면
농심 해외매출 新기록, 미국시장에서 인기 있는 辛라면
  • 정선영 기자
  • 승인 2018.12.1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심의  올해 해외매출은 전년 대비 18% 성장한 7억 6천만 달러로 예상돼 해외사업 실적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17일 농심측은 “미국, 일본을 포함한 전 해외법인이 최대실적을 거뒀고,사드 여파로 주춤했던 중국사업도 23% 가량 성장하면서 신기록 달성을 견인했다”고 밝혔다. 
 
농심은 대표주자 신라면을 중심으로 수출을 확대하고 주요 국가의 대표 유통 채널을 적극 공략했다. 

특히, 농심은 미국에서 월마트, 코스트코 등 대형 유통사를 중심으로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쳐, 사상 처음으로 미국 내 주류시장이라고 불리는 메인스트림 매출이 아시안 마켓을 앞질렀다.
 
농심은 “신라면의 차별화된 매운맛이 전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며, “신라면은 올해 해외매출 2억 8천만 달러를 기록,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확실한 위상을 보여줬다.

농심은 올해 해외 실적의 경우 중국과 미국, 일본, 호주 등 해외법인 모두 두 자릿수 성장을 보였으며, 수출 또한 늘어나 연간 최대실적을 눈앞에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