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한부모 가정 자녀 대상 ‘여자청소년야구단’ 창단
한샘, 한부모 가정 자녀 대상 ‘여자청소년야구단’ 창단
  • 정선영 기자
  • 승인 2019.05.0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은 지난 7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광나루야구장에서 한부모 가정 자녀를 대상으로 하는 여자청소년야구단 창단식을 가졌다.

이 활동은 한샘이 연중 진행하는 ‘엄마 응원 캠페인’ 중 미혼모 응원 캠페인의 일환이다. 

한샘은 육아와 경제활동을 모두 책임져야 하는 한부모 가장들이 아이들에게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어렵다는 현실을 감안해 (사)다원문화복지회와 손잡고 여자청소년야구단을 창단했다. 1기는 총 13명이 모집되었으며 1년간 활동할 예정이다.

한샘과 이번 활동을 함께 하는 사단법인 다원문화복지회는 한부모 가정 자녀들을 대상으로 야구를 가르친다. 야구 지도 외에도 아이들과 함께 연예인 야구단 친선경기에 참여하고 봉사활동, 프로야구를 관람하는 등 아이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이 밖에도 한샘은 한부모 가정의 주거환경을 개선해주고, 자립 지원을 위해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임직원들도 약정기부를 통해 긴급 양육비를 지원하고 매월 공동생활지원형 미혼모자 가족복지시설에서 봉사활동을 하는 등 다양한 모자가정 응원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한샘 이영식 사장은 “지난 ‘캐리와 친구들’ 공연에 참석한 엄마와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고 바쁜 한부모 가장을 대신해 한샘이 더 많은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해야겠다고 마음 먹었다. 이번 여자청소년 야구단을 통해 아이들이 다양한 활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