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디카페인 1천만잔 판매 돌파
스타벅스 디카페인 1천만잔 판매 돌파
  • 정선영 기자
  • 승인 2018.11.13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벅스 디카페인이 1천만잔 판매를 돌파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13일 “지난해 8월 말 소개한 스타벅스 디카페인 음료가 출시 1년만에 1,000만잔 판매를 돌파했으며, 특히 올해 9월부터는 월 평균 100만잔이 판매되며 현재까지 누적 판매량이 1,200만잔에 달한다”고 밝혔다.

스타벅스의 디카페인 에스프레소 음료는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는 CO2 공정으로 오직 카페인만을 제거한 디카페인 원두를 사용해 커피 본연의 맛과 풍미를 그대로 즐길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또한 카페인 함량을 상당 부분 제거해 카페인에 민감하거나 카페인 섭취를 줄이고 싶은 고객들에게 추천하기 적합하다.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디카페인 판매추이를 분석해 본 결과, 오후 2시 이후부터 저녁 시간까지 하루 판매량의 70%에 달하는 판매 비중을 보였다. 

디카페인을 많이 찾는 연령대로는 30대가 가장 높았으며, 상권을 기준으로는 백화점 및 쇼핑몰 상권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고 이어서 공항, 주택생활 상권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았던 스타벅스 디카페인 음료는 ‘카페 아메리카노’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